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 코로나 극복 위한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캠페인 동참

안상석 기자 / 기사승인 : 2020-07-17 18:51:26
  • -
  • +
  • 인쇄

▲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하는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
지난 16일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극복을 위한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은 코로나19 사태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지만 힘내서 버티자는 의미로 외교부가 지난 3월부터 지구촌 대응을 이끌어 내고자 시작한 캠페인이다. 지명을 받은 이가 코로나19 응원 메시지를 적은 피켓을 들고 촬영 후 이를 SNS에 업로드 하면서 캠페인을 이어갈 3명을 지명하는 릴레이 방식이다.

김낙순 회장은 ㈜희림종합건축사무소 정영균 대표의 지명을 받아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다. 김낙순 회장은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는 대한민국 국민 덕분에 코로나19 는 머지않아 종식될 것이다.“며 ”피켓에 담긴 ’힘내라 대한민국, 다시 뛰자 말산업’ 문구처럼 마사회는 말산업을 통해 국가경제 회복에 이바지 하겠다.”고 밝혔다.

김낙순 회장은 캠페인을 이어갈 다음 주자로 김종천 과천시장, 강석대 서울마주협회장, 도라 델가도 미국 브리더스컵社 대표이사를 지목했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무고객 경마시행, 경주마 및 말산업 관계자들의 상생을 위한 상생자금지원, 코로나19 의료진 대상 힐링승마, 직거래장터 ‘바로마켓’ 드라이브스루 도입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코로나 극복에 앞장서고 있다.

김낙순 회장의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한국마사회 공식 유튜브 채널(마사회TV),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