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충북도·청주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지원' 협약

이동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1 15:11:15
  • -
  • +
  • 인쇄
2022년부터 2027년까지 9천980억원 투입
▲ 오창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조감도(사진=충북도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충청북도, 청주시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과기부는 21일 과기부 청사에서 최기영 과기부 장관, 이시종 충북도지사, 한범덕 청주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세 기관은 첨단산업기술 확보와 선도형 기초원천 연구를 위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조기 구축을 위해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는 ▲ 부지확보 및 개발 ▲ 가속기 이용자 협의회 육성과 지원 ▲ 부지 내 관련 연구·산업 기반 마련 ▲ 가속기 종사 인력의 주거 및 문화공간 조성 등이 담겼다.

특히 2022부터 2027년까지 국비와 지방비 9천980억원을 투입해, 충북 청주 오창테크노폴리스산업단지에 가속기 부지 54만㎡를 확보해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1기 및 연구시설을 구축해 주목된다.

세 기관은 앞으로 정부-지자체 협의회를 구성, 정보 교류와 협력을 상시 유지하고, 관련 산업육성, 클러스터 조성 등에 대해 협력을 다져나가기로 했다.

최기영 장관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은 미래 첨단산업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정책"이라며 "지자체 및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차질 없이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