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ㆍ외교부, 노르웨이와 북극 연구기관 간 협력 MOU 체결

이정윤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3 20:05:42
  • -
  • +
  • 인쇄
북극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

해양수산부와 외교부는 노르웨이 외교부와 함께 현지시각 12일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한-노르웨이 북극 관련 연구기관 간 협력 MOU 체결'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체결 행사에는 우리나라 박흥경 외교부 북극협력대표와 노르웨이 뵈른 미툰(Bjørn Midthun) 외교부 북극 국장이 참석하고, 양창호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과 홍종국 극지연구소 부소장이 5개 노르웨이 북극 관련 연구기관 관계자와 협력 문서에 각각 서명하였다.

양국은 이를 통해 양국의 북극 관련 연구기관 간 과학연구협력은 물론 각종 학술행사, 전문가 교류, 북극 의제 공동 대응 등 협력 기반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노르웨이는 북극이사회 및 북극경제이사회 이사국이자 북극 원주민 사무국 소재지국, 북극 관련 핵심 국제회의인 ‘북극 프런티어’ 개최국으로서 우리나라와 북극 관련 협력 잠재력이 매우 큰 국가이다.

이번 노르웨이와의 MOU 체결·갱신·부속서 교환을 통해 우리나라의 북극 과학연구에 대한 기여도를 높이고 북극권 국가와의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준욱 해양수산부 해양정책실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양국의 북극 공동연구를 위한 협력 기반이 강화된 것을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양국 간 협력 확대를 통하여 북극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국은 이번 한-노르웨이 정상회담이 양국간 북극 분야에서의 협력을 확대 · 강화하기 위한 좋은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하고, 한-노르웨이 북극협의회 및 양국에서 개최되는 북극협력주간, 북극프런티어 등 북극 관련 국제행사를 통해 북극 협력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