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윤 한강유역환경청장,신천, 한탄강 방문하여 색도 개선 대책 점검

안상석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2 19:41:53
  • -
  • +
  • 인쇄
▲ 정경윤 한강유역환경청장(사진 가운데)이 한탄강 색도 수질 상태를 확인하고 기관별 수질개선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한강유역환경청 제공>

정경윤 한강유역환경청장은 10.22.(목) 오전 신천, 한탄강을 방문하여 하천의 수질과 색도를 확인하였다.
신천과 한탄강 유역은 염색공장 폐수의 영향으로 색도가 높아 개선이 시급한 실정이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지난 6월 경기도를 비롯한 5개 시‧군과 ‘한탄강 색도 개선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으며, 정경윤 청장은 이날 신천과 한탄강을 방문하여 기관별 수질개선 추진 현황을 점검하였다.

▲ 서울 원효대교 중간부분에 방치된오폐수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