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혁신도시 상생발전 확산 사업 추진

이동민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4 09:00:36
  • -
  • +
  • 인쇄
상생발전협의체 설립, 지역 발전과 소통 견인
▲ 사진=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14일  혁신도시와 인근 지역 협력을 통해 지역 발전 견인과 상생을 내용으로 하는 '2020년 울산혁신도시 상생발전 확산 사업계획안'을 수립해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업안에 따르면 울산시는 5월에 지자체와 이전 기관, 인근 지역 간에 소통하는 '행복 나눔 음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10월에는 이전 공공기관별 업무 특성과 미래 비전을 파악하고 채용 정보를 얻기 위한 지역 대학생 이전 공공기관 탐방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밖에 이전 공공기관의 접근성 강화와 참여 확대를 위해 혁신도시 내 사무실 임차와 같은 연중 계획도 담고 있다.

 

울산시는 이를 위해 상생발전협의체를 구성, 이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협의체는 인근 지역 간 연계 도시재생 사업, 사회경제적 조직(협동조합 등) 구성, 문화·관광·예술·체육 네트워크 운영, 이전 공공기관 보유 공공자원 개방 등 상생 협력에 필요한 사항을 논의하고 자문한다.
 
이 협의체에는 울산시와 중구 공무원 4명이 당연직으로 참석하고, 지역 주민대표 4명과 이전 공공기관 관계자 4명, 기관 대표 노조위원장 1명, 민간 전문가 1명 등 총 14명이 함께하게 된다.

 

울산시는 1월 중 상생발전협의체에서 혁신도신 상생발전 확산 사업계획안을 심의한 뒤 국토교통부에 제출하고, 확정될 경우 사업에 본격 돌입한다고 밝혔다.

 

울산시 관계자는 "혁신도시가 지역 성장 거점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이전 공공기관과 지역민이 서로 교감·소통·협력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전 공공기관의 지역에 대한 기여도도 높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