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코로나19 대응 조치 "출장 자제·셔틀 중단"

김동식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1 14:17:56
  • -
  • +
  • 인쇄
교육 취소, 단체회식 금지, 회의 최소화

대구·경북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등 사태가 심각해지자 국내외 출장 자제 등 조치를 단행했다.

업계에 21일 알려진 바에 따르면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VD) 사업부는 이날 오전 이메일 등을 통해 '국내 및 해외 출장 자제'를 비롯한 일련의 행동 조치를 공지했다.

단체 회식과 집합 교육도 취소되고, 구미-수원 사업장 간 셔틀버스도 운행이 중단된다. 사업부 회의도 최소화하고 회의 진행 시에는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하도록 했다.

반도체를 담당하는 디바이스솔루션(DS) 부문도 대구·경북 지역 출장을 자제하고 회의를 최소화하기로 했다. 경기 화성, 충남 온양·천안 사업장 간 이동도 금지시켰다.

앞서 삼성전자는 서초, 화성 등 일부 사업장에서 코로나19 확진 의심자가 발생해 같은 공간에서 일하던 직원들을 귀가 조치하고 접촉자를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