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경목 SK에너지 사장, "석유사업 벗어나 친환경·플랫폼으로 전환"

김동식 기자 / 기사승인 : 2020-07-31 11:43:49
  • -
  • +
  • 인쇄

▲ 조경목 SK에너지 사장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은 "석유사업 중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친환경과 플랫폼 사업 두 축을 중심으로 빠르게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SK에너지가 31일 밝힌 바에 따르면 조 사장은 사내 뉴스채널에 기고한 칼럼에서 "최근 석유 수요 감소는 코로나19로 인한 일시적인 영향이 아닌 에너지 시장의 구조적 변화가 시작하는 데 따른다"며 "사회, 경제, 교육, 여가 등 분야에서 석유를 덜 쓰는 방향으로 계속 전환될 것"이라고 예견했다.

조 사장은 "석유 소비 감소가 일반화한 '뉴노멀' 시대가 이미 도래했다"며 "모든 역량을 집중해 친환경, 플랫폼 사업 중심으로 전환하는 딥체인지(근본적 변화)를 강력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SK에너지는 현재 ▲탄소 저감 기술 ▲친환경 바이오 연료 생산·재생에너지 ▲산업 용수·폐수 등 분야에서 친환경 사업을 추진함과 동시에, 기름을 공급하는 전형적인 형태의 주유수를 생활편의 서비스 기반 플랫폼으로 전환 중이다.

조 사장은 "전국에 3천개가 넘는 SK에너지 주유소를 획기적으로 전환해 고객에게 생활 편의를 제공하고 e-모빌리티(전기 운송수단), 에너지 솔루션 영역에서 차별화한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