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환승센터에 들어선 수소충전소... 내년 '수소교통 복합지구' 나온다

김동식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8 10:37:14
  • -
  • +
  • 인쇄

▲제공=국토부

 

국토교통부는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음 달 16일까지 지자체와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수소 교통 복합기지 구축 사업'을 공모한다고 18일 밝혔다.

 

국토부는 이번 수소 교통 복합기지 사업을 통해 환승센터, 철도역, 차고지 등 교통거점에 수소 충전시설을 확충할 계획이다.

 

또 복합기지에는 대용량 수소 충전시설과 함께 차량 정비 시설, 편의시설, 주차장, 수소 생산시설 등 관련 부대시설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해 다양한 수소 교통사업의 기반시설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부는 지자체와 공공기관의 사업 제안을 받아 사업 타당성, 교통입지 여건, 시설 활용계획, 운영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뒤 11월 안으로 최대 10개의 사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또 내년 시범사업 1개를 시작하는 등 연차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지홍 국토부 교통정책총괄과장은 "수소 교통 복합기지가 수소 경제 활성화의 마중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자체와 관련 기관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