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실시간 뉴스

최신뉴스

+

Government

+

서울시, 무허가 노점‘거리가게’로 살린다…허가제 운영으로‘상생·공존’가치실현

서울시는 시민 보행권 회복과 거리가게의 생존권을 위하여 무허가 거리가게(노점)를 허가하여 관리하는 ‘거리가게 허가제’를 전 자치구로 확대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특히 오는 7월 말에는 약 40년간 정비작업이 정체됐던 흥인지문-동묘앞 역의 약 1.2km구간, 약 100여개의 노점을 대상으로 ‘거리가게’ 특별 정비 시범사업을 준공한다. 앞서 5월에는 관악구 신...

2020년 8월 1일, 가락시장 하계 휴무 실시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이하 ‘공사’)는 여름철을 맞아 농수산물도매시장 하계 휴무(업)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공사는 휴무일 전후에 발생할 수 있는 물량 쏠림 현상과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서 출하자와 구매자에게 도매시장 하계 휴무일을 대대적으로 홍보하고 있다.가락시장의 청과시장 중 채소부류는 7.30(목) 저녁 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경기도 특사경, 부실공사 방지를 위한 불법 환경전문공사업체 집중 단속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이 7월 13일부터 31일까지 무등록 환경전문공사업체에 대한 집중 단속을 한다.무등록 환경전문공사업체가 저렴한 단가로 공사를 도급받으면서 부실 시공 사례가 계속 발생한다는 문제제기에 따른 것이다.단속 대상은 지난해 1월 이후 인·허가를 받은 도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600여 곳이다.주요 단속사항은 무등록 환경전문공사업체의 불법 시공행위...

Real news

+

포스코건설 미얀마 상하수도 사업, 정부 지원 대상 선정

포스코건설의 '미얀마 에코그린시티' 상하수도시설 설치 사업이 우리 정부의 해외 환경프로젝트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포스코건설이 2일 알린 바에 따르면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포스코건설을 '제1차 해외 환경프로젝트 본 타당성 조사 지원사업'에 사업자로 선정, 조사 비용 6억5000만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해외 환경프로젝트...

경기도, '훼손지 복구계획'으로 도시공원 새생명

경기도가 고양시, 부천시와 함께 도시공원 일몰제로 사라질 위기에 몰린 공원 5곳을 3기 신도시 '훼손지 복구계획'으로 새생명을 불어넣었다. 훼손지 복구계획은 개발이익 환수차원에서 실시하는 부대사업으로 개발제한구역 해제면적의 10~20%에 해당하는 훼손지를 녹지로 복원하는 제도로 비용은 사업자가 부담한다.경기도가 30일 알린 바에 따르면 이번

식약처, 시중 유통 크릴오일 12개 제품 전량 회수

[데일리환경=이정윤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홈쇼핑·온라인 쇼핑몰 등에서 판매되고 있는 크릴오일 제품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41개 제품 가운데 12개 제품(29%)에서 항산화제인 에톡시퀸과 추출용매(헥산, 초산에틸 등) 등이 기준을 초과해 검출됐다고 밝혔다.이번 수거·검사는 최근 크릴오일 제품이 큰 인기를 끌며 소비가 늘고 있는 만큼 시중에 유통 중인 제...

지면보기

더보기

2020-07-15

Interview&people

+

SK이노 김종훈 이사, 한매체 기고문서 “함께 뭉쳐 위기 극복하자”강조

SK이노베이션 김종훈 이사회 의장은 스키노뉴스 영문판 오픈을 기념하는 ‘Let us stick it out till we get it over!(함께뭉쳐 위기를 극복하자)’ 제목의 칼럼을 기고하며 구성원들에게 ‘가슴으로 불러일으키는 혁신’을 주문했다.김종훈 의장은 기고문에서 “SK의 전통과 기업문화에는 비즈니스에 영감을 불어넣는 아이디어는 ‘사람’에서 나온...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인사관리 부문 신임 부사장 선임

[데일리환경=안상석기자]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그룹사장 르네 코네베아그(René Koneberg)가 6월 8일부로 인사관리 총괄에 신경호 신임 부사장을 영입했다.신경호 신임 부사장은 인재개발, 포상 및 복리후생, 노사관계, 다양성과 포용 등 모든 인사관리 직능에 걸쳐 20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인사관리 및 조직개발 분야의 전문가다. 금호석유화학에서 시작해 한국...

쥐띠해에, 쥐(鼠)에게서 배운다

올해는 庚子(경자), 쥐띠 해이다. 쥐는 사람에게 혐오스럽다. 생김새가 얄밉고 성질이 급하며 행동이 경망한데다 좀스럽다. 더욱이 인간의 양식을 탐내고 나쁜균을 옮기는 못된 존재로 각인돼 있다. 이는 인간의 입장에서 본 것일뿐, 자연계로서의 쥐는 존재감이 자못 크다. 생태계에 중추를 이루며, 위험을 미리 감지하는 능력에다, 생존 능력이 뛰어난 약삭빠른 동물이...

포토뉴스